Saturn


확실히, 태양계에서 가장 멋진 장면 중 한가지는 토성이 멋진 띠를 한껏 드러내고 있는 모습이다.

각각의 띠 하나마다 초점을 맞춰 띠 전체를 한장에다 찍어넣었다. 그러기위해 카메라 노출 시간은 딱 띠의 어두운 부분이 보일 만큼 주었고, 이때문에 토성의 낮부분은 필요 이상으로 노출되었다. 따라서, 토성의 낮부분은 노출과다이다.

낮부분에 가리워진 부분과 밤 지역 사이에, 칼라풀한 대기권이 보이는 구체 위로 빛나는 띠를 볼 수 있다. 빛나는 구름들이 여기 푸르스름한 회색 북극 주변으로 점점히 있다. 남쪽으로는 행성의 밤 부분에 고리의 빛이 반사되어 금색으로 빛난다.

2007년 1월 19일에 2.5 시간동안 36장을 촬영하여 합성한 이 사진에서, 토성의 그림자는 확실히 고리 반대편으로 늘어져 있다.
 
이 원색사진은 카시니 위성의 와이드 카메라로 토성에서 123만km 떨어진 곳에서 촬영되었다. 1pixel당 70km 비율이다.

Surely one of the most spectacular sights the solar system has to offer, Saturn sits enveloped by the full splendor of its stately rings.

Taking in the rings in their entirety was the focus of this particular imaging sequence. Therefore, the camera exposure times were just right to capture the dark side of its rings, but longer than that required to properly expose the globe of sunlit Saturn. Consequently, the sunlit half of the planet is overexposed.

Between the blinding light of day and the dark of night, there is a strip of twilight on the globe where colorful details in the atmosphere can be seen. Bright clouds dot the bluish-grey northern polar region here. In the south, the planet's night side glows golden in reflected light from the rings' sunlit face.

Saturn's shadow stretches completely across the rings in this view, taken on Jan. 19, 2007, in this mosaic composed of 36 images taken over the course of about 2.5 hours.

The images in this natural-color view were obtained with the Cassini spacecraft wide-angle camera at a distance of approximately 1.23 million kilometers (764,000 miles) from Saturn. Image scale is 70 kilometers (44 miles) per pixel.

Image credit: NASA/JPL/Space Science Institute

2007.03.05

'Elegant Universe > Today Nasa Image' 카테고리의 다른 글

From El Nino to La Nina  (0) 2007.03.07
Beauty in the Universe  (0) 2007.03.06
Trifid Nebula  (0) 2007.03.02
Omega Nebula: Close-Up of a Stellar Nursery  (0) 2007.02.28
Posted by eter

댓글을 달아 주세요